이전 다음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라인 네이버 밴드
게시글 검색
'관계' 전 남자들이 꼭 피해야 할 음식 5가지
조회수:1540 추천수:9 신고
2016-11-25 11:11:45

“관계 전, 이 음식은 피하세요”

\'관계\' 전 남자들이 꼭 피해야 할 음식 5가지

 

초콜릿과 굴 등은 성기능을 북돋우는 대표적인 음식이다.
잠자리 전에 먹으면 기분 좋은 최음제 역할도 한다.
반대로 관계 전 피해야 할 음식도 있다.
오늘 밤 그녀와의 데이트에서 고개 숙인 남자가 되고 싶지 않다면, 이 음식은 먹지 말자. 미국 남성전문 미디어 에스크맨의 ‘잠자리 전에 피해야 할 음식 BEST 5’를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1. 술
가장 의아한 음식일 수 있다.
적당량의 술이 남녀 모두에게 성감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도 나왔다.
여기서 적정한 양이란 와인 1잔, 혹은 위스키 1잔이다.
맥주는 위장과 방광을 팽창시켜 관계 전 피해야 할 주류다.
소주로 치면 2-4잔 정도가 적당하다. 이 수준을 넘어서는 알코올 섭취는 황홀한 밤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오히려 자제력을 낮춰 사정을 조절할 수 없게 되고 감각기능을 약화시켜 절정을 느끼는 데도 방해가 될 수 있다.

2. 에너지 음료
지친 심신에 힘을 불어넣어준다는 에너지 음료. 피로를 날리려고 자주 먹어왔다면, 이제는 자제하는 것이 좋겠다.
에너지 음료는 일시적인 에너지 강화의 효과는 있지만, 성적 체력 강화에는 거의 효과가 없다.
오히려 음료 안에 포함된 다량의 카페인과 설탕 성분의 부정적인 영향이 더 크다.
특히 높은 당 함량은 체내에서 남성호르몬 생산을 저해하고, 기분을 좋게 하는 화학물질인 세로토닌 수치를 낮춘다.

3. 두부
영양이 풍부한 두부는 채식주의자들의 단백질 공급원으로 최고의 음식이다.
하지만 이 역시 성기능에는 유익하지 않다. 몇몇 연구에서 성행위 전날 두부를 먹는 남녀의 에스트로겐 수준이 유의미하게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에스트로겐은 대표적인 여성호르몬으로 성기능과 관련이 있지만, 수치가 높을 때는 오히려 성욕이 낮아질 수 있다.
콩류 제품 대부분이 에스트로겐 수치를 높인다.

4. 핫도그
빵 사이에 길고 동그란 소시지가 들어간 핫도그. 케첩과 머스타드 소스를 겹쳐 뿌리면 환상의 맛을 자랑하지만, 잠자리 전에는 삼가는 것이 좋다.
핫도그에는 포화지방이 가득 차 있기 때문. 특히 소시지, 베이컨 등 가공육의 포화지방은 혈액 순환을 방해하는 주범이다.
음경이나 질 등 성기주변 동맥의 혈액흐름이 정체되면 성기능 약화와 성감 저하 등 여러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최근 연구에서는 포화지방이 전립선암의 공격성을 높인다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다.

5. 감자튀김
맥주와 찰떡궁합 안주인 감자튀김. 그러나 데이트 간식으로는 불합격이다.
기름에 튀긴 음식은 성기능에는 부정적이다.
성욕을 돋우는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낮추고 혈액순환을 감소시켜 발기 강도와 유지를 어렵게 할 수 있다.
또 감자튀김에는 소금이 많이 뿌려지는 데, 과도한 염분 섭취는 고혈압을 유발할 수도 있다.
(정상혈압인 사람들도 섹스 중에는 혈압이 오를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초콜릿,#굴,#최음제,#남성전문,#술,#위장,#방광,#소주,#맥주,#카페인,#설탕,#남성호르몬,#두부,#단백질,#에스트로겐,#성행위,#채식주의,#여성호르몬,#핫도그,#소시시,#캐쳡,#포화지방,#음경,#성기,#동맥,#혈액순한,#전립선암,#감자튀김

SNS 공유 Mypage

댓글[0]

열기 닫기

게시글 검색
1

글로리정 테크놀로지 / Gloryjeong Technology 대표:정성종 경상북도 경주시 충효중앙길 64-3 / 64-3 203호

통신판매 신고번호:제 2018-경북경주-0334호 사업자등록번호:227-30-00693

고객센터: 010-9398-0339 팩스:050-4424-0339 이메일:merostory@naver.com